상단여백
HOME 라디오방송 점심방송
수호랑과 손잡고 평창! - 바이애슬론2017년 9월 6일 수요일 점심방송

제작 : 조해영 / 아나운서 : 조해영 / 기술 : 박정현

(S1 : YB – 아리랑[3:52])

수호랑 : 아리랑~ 아리~(쉬고, 웃음) 아!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마스코트로

여러분에게 동계올림픽을 소개해 줄

(잠시 쉬고) 수호랑이걸랑!

이번 평창올림픽은 그 의미가 정말 크죠?

제 동생 호돌이가 마스코트였던, 88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한국에서 다시 열리는 올림픽이자

대한민국에서는 최! 초! 로!

개최되는 동계올림픽이라고요~!

정말 어마어마하지 않나요?

(M1 : 지코 (ZICO) - Artist[3:12])

아참! 아쉽게도 지난주 정답자는

나타나지 않았어요(실망)

여러분! 카톡 이모티콘, 기프티콘 등의 경품이 있으니

스무고개의 정답을 아시는 분은

페이스북 CUB방송국 페이지 ‘수호랑과 손잡고 평창!’

게시글에 정답을 남겨주세요!

여러분의 많은 참여 기다리고 있을게요!

정답 역시 방송을 끝까지 들으면

바로 아실 수 있을 거예요!

(쉬고) 빨리 시작하라고요? 알았어요~ 알았어~

그럼 D-149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수호랑과 손잡고 평창!

(M2 : 유성은 - Be OK (Feat. 배치기)[3:11])

문제를 잘 듣고, 모두 정답을 맞히길 바라요!

(쉬고) 오늘 소개해 드릴 경기는

두 개 종목이 결합된 경기 중

가장 대표적인 경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먼저, 이 경기의 개요죠.

서로 다른 종목인 크로스컨트리 스키와

사격이 결합된 경기입니다.

다음, 이 경기의 유래죠.

북유럽의 겨울철 이동 수단으로 발달한 스키가

군대에서도 전투력에 큰 영향을 미치는

이동 수단으로 이용되었는데요,

여기에 사격이 합쳐져

'군인들의 스포츠'로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머릿속에 정답이 그려지시나요?

그럼 이번에는!

이 경기의 매니아층은 다 안다는

전설적인 선수가 있죠,

그 이름은 바로~(쉬고) 뷔오르달렌!

정답이 생각 날 듯 말 듯 하다고요?

그렇다면 이 마지막 힌트를 들으면

정답이 뿅! 하고 생각 날거예요!

마지막으로 거저주는 힌트는 바로~

'둘'을 뜻하는 '바이'와

'운동경기'를 뜻하는 '애슬론'의 합성어로 이루어진

이 경기의 이름은 무엇일까요?

정답이 떠오른다면 지금 바로!

페이스북 CUB 방송국 페이지

‘수호랑과 손잡고 평창!’ 게시글에 정답을 올려주세요!

(M3 : Carly Rae Jepsen - Call Me Maybe[3:13])

네! 오늘 소개해드린 경기 종목은 바로~

(쉬고) ‘바이애슬론’입니다!

이 경기의 매력은 ‘반전’이죠.

마지막까지 누가 이길지 모르는

바이애슬론만의 매력으로 빠져볼까요?

M3↗

공식경기는 2월 10일부터 시작된다고 하니

경기일정을 잘 새겨들어

보고 싶은 경기를 놓치지 않았으면 해요!

(S2 : 소녀시대 – 힘 내! (Way To Go)[3:04])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는 동계올림픽사상

최고치인 102개의 금메달이 걸려있습니다.

이는 소치 올림픽에 비해 4개의 메달이

늘어난 수치로 빅에어, 매스스타트 등

신설 종목이 생겼기 때문인데요!

이번에 한국선수가 금메달을 딸 경우

동계올림픽 사상 한국의 38번째 금메달이 됩니다!

언제 다시 찾아올지 모르는 대한민국에서의 올림픽!

힘들게 따낸 올림픽인 만큼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열정적인 응원이 필요하겠죠?

S2↗

오늘은 이만 여기서 손을 놓아야 할 것 같아요!

그럼 다음 주도 수호랑과 손잡고 평창!

S2↗

조해영 수습국원  cubradio@gmail.com

<저작권자 © CUB,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해영 수습국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앱소의 이런 앱도 있앱?
[라디오방송]
앱소의 이런 앱도 있앱?
2017년 11월 20일 이브닝뉴스
[라디오방송]
2017년 11월 20일 이브닝뉴스
월드 클래스
[라디오방송]
월드 클래스
군고구마 - 첫 휴가
[라디오방송]
군고구마 - 첫 휴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