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RADIO 저녁방송
CUB뉴스 1주차2022년 03월 03일 목요일 저녁방송
  • 황혜리 아나운서부장
  • 승인 2022.03.03 18:31
  • 댓글 0

제작 : 황혜리 / 아나운서 : 김은지 / 기술 : 박예슬

반갑습니다.

한 주간 학교 내의 다양한 소식을

발 빠르게 보도하여 전해드리는

아나운서 김은지입니다.

 

길었던 방학이 끝나고

새 학기가 시작된 교정의 풍경이

학우들의 활기로 가득합니다.

꽃샘추위로 여전히 쌀쌀한 날씨에

외투는 꼭 챙기시길 바라며

그럼 CUB 뉴스, 지금 시작합니다.

보도 자료를 안내합니다.

 

타 대학과 함께 공유 및

협업을 기반으로 국가

중심 국립대학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협약식은 각 기관의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앞으로

지역을 넘어 전국적인

생태계 조성에도 힘쓸

계획입니다. 참여대학은

지속가능한 산업혁신 연구

및 공동장비 플랫폼 활용

등에도 최선을 다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대학본부 총장실에서

총장과 부총장을 비롯한

여러 임직원들이 한곳에

모여, 소통을 목적으로

하는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창원대학교

교수회는 지난해 11월,

‘제22대 창원대학교 교수회

의장 선거'를 실시하여

유진상 교수를 교수회

의장으로 선출했으며,

부의장에 이상빈 교수와

박보현 교수를 지명해 약

2년간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교수회는 대학의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소통과 더불어

협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간호학과는 ‘2022년

제62회 간호사 시험’에

4학년 학생 30명 전원이

합격하였다고 밝혔습니다.

간호학과는 2010년 학과

개설 이래로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후부터 올해까지,

9년 연속으로 간호사

국가시험에서 100%의

합격을 달성했습니다.

간호학과 졸업생들은

전국의 상급종합병원과

보건소, 경찰직 등의

다양한 관련 분야에서

높은 취업률을 이어가며

대외적으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습니다.

 

공지사항을 보도합니다.

봉림관 교직원 식당 및

봉림관 커피점 운영

계획에 대해 안내드립니다.

봉림관 교직원 식당은 현재

공사로 인하여 3월 말까지

이용이 중지됩니다. 따라서

교직원 식당을 찾으시는

분들은 1층 학생식당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봉림관 2층 커피점은

4월 중순까지 운영이

중지될 예정입니다.

 

정부포상 업무지침에

따라 선거문화발전 유공

추천 대상자를 공지사항을

통해 공개합니다. 대학

구성원들은 해당 붙임

파일의 내용을 참고하셔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인사과 이메일로 의견을

제출하시면 됩니다.

제출하신 의견에 대해서는

별도의 회신이 없을 예정이며,

공적심사의 자료로만

활용됨을 사전에 공지하니

착오 없으시길 바랍니다.

 

본관 1층 무인 증명

발급기 고장에 따른

발급의 일시 중지

안내입니다. 신규

발급기가 설치되는

동안 증명서 발급이

중단될 예정이며, 본관

1층 학사지원과를 직접

방문하셔서 증명서를

발급받으시기 바랍니다.

직접적인 방문이 어려우신

분들께서는 창원대학교

홈페이지를 통한 유료로

발급하실 수 있습니다.

 

2021학년도 동기

비교과 마일리지 확인

및 정정 기간을 공지

사항을 통해 안내하오니,

해당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부생은 비교과 마일리지

적립 내역을 기한 내에

반드시 확인하셔서

혼선이 없길 바랍니다.

비교과 인증 이수 심의는

3월 중으로 예정되어

있으며 관련 문의는

해당 프로그램 운영

부서인 창의융합교육원을

통해주시기를 바랍니다.

비교과 마일리지는 이뤄드림

홈페이지 또는 와글

공지사항을 참고하여

확인하시면 됩니다.

 

문화 소식입니다.

3.15의거 62주년 기념식

대관 행사를 3월 15일

2시부터 진행합니다. 해당

장소는 3.15아트센터 대극장이며

60분간 관람이 진행됩니다.

또한 방역패스를 의무적으로

시행하고 있으니 이 점에

유의하셔서 관람하시길 바랍니다.

 

이상 CUB 뉴스였습니다.

감사합니다.

황혜리 아나운서부장  cubradio@gmail.com

<저작권자 © CUB,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혜리 아나운서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