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RADIO 점심방송 보도자료
오늘의 시2016년 10월 13일 목요일
제작 : 김기현 / 아나 : 김채은 / 기술 : 이인영

(S1: Suy Galvez – It Might Be You[4:27])

개강한 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았지만

어느새 축제도 지나가고

벌써 시험이 다가왔습니다.

다들 시험 잘 치기를 기원하며

오늘의 시. 시작합니다.

(M1: 로이킴 – 피노키오[3:33])

내가 너를 사랑하는 이유는 없다

더듬어보면 우리가 만난 짧은 시간 만큼

이별은 급속도로 다가올 지도 모른다

사랑도 삶도

뒤지지 않고 욕심내어 소유하고 싶을 뿐이다

서로에게 커져가는 사랑으로

흔들림 없고, 흐트러지지 않는 사랑으로

너를 사랑할 뿐이다

외로움의 나날이 마음에서 짖궂게 떠나지 않는다 해도

내 너를 사랑함에는 변함이 없다

(M2: 유승우 – 선 [3:32])

그래도 이유를 묻는다면

나는 말을 하지 않겠다

말로써 다하는 사랑이라면

나는 너만을 사랑하지 않기 때문이다

나는 환한 마음으로 너에게 다가갈 뿐이다

조금은 덜 웃더라도

훗날 슬퍼하지 않기 위해선

애써 이유를 말하지 않을 것이다

(M3: 딘 – D[3:49])

제가 당신을 사랑하는데 이유는 없습니다.

더듬어보면 우리가 만난 짧은 시간만큼

이별 또한 급속도로 다가올지도 모릅니다.

단지 흔들림 없고 흐트러지지 않는 사랑으로

당신을 사랑할 뿐입니다.

그래도 이유를 물으신다면

저는 말을 하지 않겠습니다.

말만으로 표현할 수 있는 사랑이라면

저는 당신만을 사랑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단지 환한 마음으로

당신에게 다가갈 뿐입니다.

조금은 덜 웃더라도

훗날 슬퍼하지 않기 위해선

애써 이유를 말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향란 시인의 ‘사랑에는 이유가 없다’입니다.

(S2: 박경 – 자격지심[3:24])

이 시는 사랑하는 연인이

사랑하는 이유를 묻자

그에 대해 대답해주는 시입니다.

사랑하는 데에 이유가 없는 만큼

이별 또한 이유 없이 찾아올지도 모르는데요.

화자는 단지 커져가는 사랑으로

사랑할 뿐이라고 말합니다.

평생을 책임진다는 가식적인 사랑이 아니라

가슴속에서 우러러 나오는

진심이 담긴 사랑을

화자는 솔직하게 드러냈죠.

이에 한 번 더 묻자

화자는 말합니다.

‘나는 말을 하지 않겠다.

말로써 다하는 사랑이라면

나는 너만을 사랑하지 않기 때문이다.

조금은 덜 웃더라도

훗날 슬퍼하지 않기 위해선

애써 이유를 말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이죠.

김기현  khb3748@naver.com

<저작권자 © CUB,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